Coach. Zoen

성공적인 연애는 내가 행복한 연애입니다.

사람마다 다른 가치관과 성향을 고려하여 당신의 연애에 필요한 심리 분석 및 관계 흐름 익히기,

연인 간 필요한 요소 등을 세심하게 짚어주며 가능성을 높이기 위한 변화와

나에게 꼭 맞는 솔루션과 연애 지침을 드립니다. 


Coach. Zoen

사람마다 다른 가치관과 성향을 고려하여 당신의 연애에

필요한 심리 분석 및 관계 흐름 익히기, 연인 간 필요한

요소 등을 세심하게 짚어주며 가능성을 높이기 위한

변화와 나에게 꼭 맞는 솔루션과 연애 지침을 드립니다.  

전여친 잊는법, 내면에서 이별을 받아들이기



전 애인과의 이별이 아직도 날 힘들게 한다면

이제 그만 내면으로 이별을 받아들여야 할 때가 아닐까요?


전여친 잊는법 혹은 전애인 잊는법,

인터넷에 찾아보면 다양한 조언과

수많은 대체법이 나옵니다.


‘집에 혼자 있지 않기’

‘슬픈 노래 말고, 밝고 쾌활한 음악 듣기’

‘친구와 자주 만나 이야기를 털어놓기’

‘sns와 카톡 사진 정리하기’


이런 대체법은 이별의 잔 감정을 정리하기에

도움이 되고 감정의 무게를 덜어주지만,

겉으로 드러나는 감정 변화에만 초점을

맞춘 외면의 이별의 방법이죠.


지금 여러분은 내면에서, 그러니까 마음

한편에서 잊히지 않는 전 여친의 모습

때문에 힘드신 게 아닌가요?




전여친 잊는법 혹은 전애인 잊는법,

인터넷에 찾아보면 다양한 조언과

수많은 대체법이 나옵니다.


‘집에 혼자 있지 않기’

‘슬픈 노래 말고, 밝고 쾌활한 음악 듣기’

‘친구와 자주 만나 이야기를 털어놓기’

‘sns와 카톡 사진 정리하기’


이런 대체법은 이별의 잔 감정을 정리하기에

도움이 되고 감정의 무게를 덜어주지만,

겉으로 드러나는 감정 변화에만 초점을

맞춘 외면의 이별의 방법이죠.


지금 여러분은 내면에서, 그러니까 마음

한편에서 잊히지 않는 전 여친의 모습

때문에 힘드신 게 아닌가요?








내면에서 전여친 잊는법




위에 언급했던 외면의 이별법은 이별 직후,

휘몰아치고 감당할 수 없는 감정을 다스리고

제어하는 데 도움이 되지만,


시간이 흐름에도 불쑥불쑥 올라오는

전여친의 흔적들, 추억들이 우릴 어지럽힌다면

아직 마음속에는 그 사람을 정리하지 못했고

미련이 잔존해 있다는 걸 반증합니다.


그래서 오늘은 내면의 감정 정리를 위한

전여친 잊는법에 대해 이야기를 나눠볼게요.


전 애인과의 감정을 정리하기 위해 가장 먼저

알아야 할 것은, 여러분의 감정에 솔직해지고

스스로가 어떤 감정을 갖고 있는지를

알아야 합니다.


아무리 남들이 전여친에게 미련이 남았다고

지적해 준다고 한들, 스스로가 그렇지 않다고

부정한다면 주변의 어떤 조언도

귀에 안 들리는 법이니까요.


전여친을 향한 감정을 분류해라


전여친 잊는법의 시작은 인정하고 싶지

않을지라도, 그녀에게 미련이 남았다는 사실을

받아들여야 하는 거죠.


그다음은 여러분의 마음에 남아있는 감정이

어떤 것인지 분류 작업을 진행하는 것이죠.


전여친에게 미련이 남았다고 해서,

그 감정이 꼭 좋아한다는 애정뿐만이 아니라

부정적인 감정, 그러니까 원망과 억울함이

남아있을 수도 있습니다.


좋아하는 마음은 그 사람과 직접 대면하지

않는 이상 옅어지기 마련이지만, 원망이

섞인 어두운 감정은 시간이 지날수록 더욱

짙어지고 곪기 마련이니 전여친을 향한

나의 감정이 어떠한지를 파악해야 합니다.





전여친을 향한 감정을 버리지 못하는 이유



전여친 잊는법에서 궁극적으로 필요한 건

감정을 분류하고 그 감정이 어디서 기인했고

왜 그 감정이 사라지지 않는지 원인과

이유를 밝히는 것이죠.


제가 왜 전여친을 못 잊냐고 물어본다면

여러분은 아무 “아직도 좋아니까”라고

대답하실 수도 있을 텐데 좋아한다는 건

이유가 되기도, 안 되기도 하죠.


그렇다면 여러분은 헤어졌음에도

‘왜 아직도 전여친을 좋아하는지’에

대해 생각해야 할 거예요.


여러 이유가 있겠지만 이별을 흐지부지하게

끝내서 그러니까 잠수 이별을 했다거나

타의에 의해 헤어지거나 나중에 다시 만나자며

아쉽게 헤어졌다면, 이건 분명 미련 남기에

충분한 이유죠.


병명에 따라 그 치료법도 달라지듯이,

지금 내 내면의 감정이 어떠한지에 따라

이별의 정리법 또한 달라집니다.


흐지부지한 이별 때문에 감정 정리가

힘들었다면, 더 늦기 전에 확실한 선을

긋는 게 방법 중 한 가지가 되는 것처럼

말이죠.





날카로운 곳에 살짝 베였거나,

넘어져 무릎에 상처가 났을 때는

굳이 진단을 받지 않아도 각자가 집에서

치료할 수 있는 가벼운 상처죠.


하지만 면도날에 깊게 베여 피가 멈추지

않는다면 병원에서 제대로 진단을 받아야

안전한 것처럼, 이별의 상처도 똑같습니다.


오랫동안 이별의 상처가 아물지 않는다면

분명하게 진단을 받아야 하기 때문에


병원과 약국 역할을 하는 연애상담소가

반드시 필요할 때가 있습니다.


내 맘대로 임의로 치료하다가는 상처가

덧날 수 있기 때문에, 당신의 연애코치와

같이 심리학을 기반으로 연애상담을 진행하는

전문 상담소와의 만남이 전여친 잊는법의

최종의 해결법이 되기도 합니다.